안녕하세요, 구공입니다!

 

이번에는 아래와 같이 원본이 어두운 사진 혹은 움짤을 밝게 보정하는 법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어둡다고 소문난(?) 스위트홈에서도 어두운 장면을 골라보았습니다.

이 장면 같은 경우는 조명 색도 두 가지 이상이었던 건지 필터의 문제인지는 모르겠으나

붉은 조명과 초록끼가 같이 올라와 저도 머리카락에 있는 조명까지는 다 빼지 못했습니다. (굉장한 노동이 필요...)

 

지나가셔도 상관없는 마이크로 팁!

 

이렇게 어두운 장면에 토파즈를 먹일 때,

저는 임시로 화면을 밝혀두고 (직접 사진을 밝히는 것이 아니라 레이어 쌓아서 임시로)

언샵 마스크나 토파즈를 돌려 질감을 확인하는 편인데요.

제가 눈이 안 좋아서인지... 어두운 사진에서 노이즈가 얼마나 빠졌는지 샤픈이 얼마나 먹여졌는지 잘 모르겠더라고요...

 

역시나 필터 카테고리이니 만큼 토파즈에 대한 설명은 생략하고 들어가겠습니다.

1차적으로 사진을 밝혀줍니다. 사진이 너무 어두우면 색상을 아무리 조절해도 변화가 눈에 잘 보이지 않더라고요.

그 후, 선택 색상을 이용해 1차적으로 색상을 조절해줍니다.

근데... 티가 나지 않아 수치는... 올리지 않겠습니다 ㅠㅠ 생략하셔도 무방할 듯

 

사진이 너무 안개에 갇힌 듯 뿌옇게 보여서 대비를 올려줬습니다.

저는 곡선을 자주 이용하지만 레벨이나 명도/대비 툴을 이용하셔도 똑같습니다.

 

취향대로 채도 조절을 살짝 해줬습니다.

역시 티가 나지 않아... 수치는 올리지 않겠습니다.

 

여기서부터는 평소 하시던 대로 보정을 진행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참고로 어두운 사진의 경우 컬러 노이즈가 많이 끼일 수 있으니

토파즈 디노이즈 값을 평소보다 많이 주셔야 할 수도 있습니다.

 

진짜 아주 조금 더 설명드리자면

선택 색상을 이용해 아주 미세한 차이지만... 조명을 등져 생기는 얼굴의 그림자를 일부 빼줬습니다.

 

색조/채도를 이용해 흰자까지 침범한 푸른 끼를 줄여줬습니다.

 

사실 여기서 멈춰도 괜찮을 것 같았지만...

저는 또 빡센 보정을 좋아해서... 더 조정해줬었습니다.